대천항 수산시장 근황 #이슈

본문 바로가기

이슈 대천항 수산시장 근황

페이지 정보

댓글 0건 조회 868회 작성일 19-05-03 12:10

본문



내가 저 할머니 자식이면 열받아서 저 시장에서 일하는 알바들한테 전부 퇴직금 받으라고 할 텐데 ㅋㅋ
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충남 대천항 수산시장 횟집에서 근무한


올해 65세 손정희씨, 4년넘게 근무하다가 횟집에서 그만 나와달라는 언질에


다른 횟집으로 근무지를 이동하면서 4년간의 퇴직금을 달라고 하자


횟집에서는 "여기 시장에서 그런거 다 따져받는 사람이 어딨느냐" 면서

300만원 주고 가라고 함


손정희씨가 노동부에 신고, 퇴직금은 1천만원이니 700만원을 더 달라고 하니

초장박스에 천원짜리 수천장을 그냥 흐트러놓고 직접 세어가라고 함


이후에 새로 취업한 횟집에


"그 할머니가 여기 다 망쳐놨다" 면서 손씨를 해고하라고 하고

다른 곳에서도 고용도 하지 말라고 하면서 손씨 고용한 횟집엔 물고기 납품 안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Copyright © Fun S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