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할리 자택서 주사기 발견... 간이검사 '양성' 반응 #이슈

본문 바로가기

이슈 로버트 할리 자택서 주사기 발견... 간이검사 '양성' 반응

페이지 정보

댓글 0건 조회 2,982회 작성일 19-04-09 17:31

본문



마약 구매 및 투약 혐의로 8일 체포된 하일(로버트 할리, 60)의 마약 투약 정황들이 속속들이 드러나고 있다.
4.jpg
마약 구매 및 투약 혐의로 8일 체포된 하일(로버트 할리, 60)의 마약 투약 정황들이 속속들이 드러나고 있다. 
하일의 서울 집에서 범행에 쓰인 것으로 추정되는 주사기가 발견됐다.
또 마약 반응 간이검사를 한 결과 하일의 모발과 소변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
9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따르면 경찰은 전날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하일을 체포한 직후 서울시 은평구에 있는 하일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집에서 필로폰 등 마약은 발견되지 않았다.  
하지만 범행에 사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주사기 한 개를 찾아 압수했다. 
하일로부터 모발과 소변을 임의로 제출받아 마약 반응 간이검사를 한 결과에서도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한다.  
경찰은 이날 오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하일의 모발과 소변 등을 보내 정밀 감정을 의뢰했다. 
경찰은 인터넷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모니터링하는 과정에서 하일의 범행을 확인했다.  
SNS 등 온라인으로 마약을 거래하는 일이 크게 늘면서 경찰은 마약 거래 의심 글을 집중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그러던 중 '마약 판매책'으로 추정되는 글이 발견했다. 경찰이 이 SNS 계정을 추적하는 과정에서 하일의 범행이 드러났다.  
경찰에 따르면 하일은 지난달 중순 직접 은행을 찾아 이 SNS 계정의 은행 계좌로 현금 수십만원을 무통장 입금했다. 은행 폐쇄회로TV(CCTV)에 입금하는 하일의 모습이 찍혔다. 
이에 경찰은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지난 8일 하일을 체포했다. 
하일은 처음엔 온라인을 통해 필로폰을 구입한 혐의는 인정했지만 투약 사실은 부인하다가 "구입한 필로폰을 집에서 한 차례 투약했다"며 혐의를 인정했다.  
경찰은 하일을 상대로 정확한 마약 구매량과 투약횟수 등을 조사하고 있다. 
예전에도 마약을 투약한 사실이 있는지도 확인하고, 함께 마약을 투약한 이들이 있는지 등 공범 여부도 들여다보기로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Copyright © Fun Story All rights reserved.